뉴스 > 연예

‘살림남2’ 최민환, 6개월 아들X7세 처남 돌보기에 ‘진땀 뻘뻘’

기사입력 2018-12-19 2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살림하는 남자들2’ 최민환이 독박육아를 경험했다.
19일 방송된 KBS2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최민환이 처가 가족의 방문으로 아들 재율과 처남(?)을 동시에 돌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민환의 신혼집에 장모와 처남이 방문했다. 율희는 “부모님이 워낙 금슬이 좋아서 늦둥이 동생이 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율희의 늦둥이 동생이자 최민환의 처남은 올해 7살. 처남은 “재율이의 삼촌”이라고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최민환은 아내와 장모가 장을 보러 나간 사이, 처남과 아들 육아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그는 처음 자신만만했던 모습과 달리, 로봇을 조립해달라는 처남과 칭얼대는 아들 사이에서 진땀을 흘리기 시작했다.
최민환은 인터뷰에서 “통제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는 건 알았는데, 제 마음대로 되는 게 하나도 없더라”라며 당시 고충을 털어놨다.

화제 뉴스
  • 윤미향, 딸 '김복동 장학금' 의혹 보도에 "허위 주장" 반박
  • 여의도 워킹스루 진료소 긴급 설치…건물 3천명 명단 확보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현직 경찰관
  • "수익 나눠줄게" 10대 여성 폭행 방송 진행한 20대들
  • 美 '흑인 사망' 시위 격화, '육군 헌병 투입 준비'
  • 경기도 "쿠팡 관련 확진자 추가…N차 감염 우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