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말술클럽` 지숙 "술 즐겨먹진 않지만 못 먹지 않아"

기사입력 2018-03-05 15: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말술클럽'의 배우 지숙. 사진|강영국 기자
↑ '말술클럽'의 배우 지숙. 사진|강영국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배우 지숙이 술자리 '말술클럽' 촬영 소감을 전했다.
5일 오후 서울 청담동 드레스가든에서 진행된 히스토리 채널 '말술클럽' 제작발표회에서 지숙은 "우리나라 술을 알아가며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지숙은 "평소에 술을 많이 즐겨먹는 편은 아니지만 못 먹지도 않는다"면서도 "잘 몰랐던 것을 알아가는 재미를 느끼는 것을 좋아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지숙은 "이번 기회에 술을 얼마나 알고 있는지 생각해보니 소주, 맥주, 막걸리 밖에 모르더라"며 "우리나라의 술을 알아가면서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지숙은 특히 "무엇보다 출연진분들이 너무 좋으셔서 참여하게 됐다"며 가장 케미가 잘 맞는 멤버로 배우 박건형을 꼽았다. 지숙은 박건형에 대해 "신선한 아이디어를 많이 제시해줬다"고

말했다.
이에 박건형은 "지숙과 함께 하는 모든 순간이 행복했다. 계속 같이 하고 싶다"고 화답, 훈훈함을 자아냈다.
'말술클럽'은 우리나라 전통주를 찾아 여행을 떠나고 술에 담긴 문화와 역사 등 인문학적인 이야기를 나누는 인문학 예능 프로그램이다. 7일 첫 방송.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추미애 아들 사건 지휘' 동부지검 차장 사의…줄사표 이어지나
  • [속보] "최근 1주일 감염의 30% 이상 교인 매개로 발생…지자체 대응중"
  • 양평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60대 시신 발견…"개울서 장독 닦다가"
  • [속보] 이재명, 경기도 모든 종교시설 2주간 '집합제한' 행정명령
  • 기안84, 이번엔 '지인 능욕'?…전현무·화사 유흥업소 표현 논란
  • 진중권 "민주당, 친문이 쥐고 완장부대가 설쳐…기풍쇄신 불가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