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VAV, 유럽 앵콜 투어 성료…5천여 명 팬과 특별한 추억

기사입력 2018-12-24 11: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VAV, 유럽 앵콜 투어 성료 사진=A TEAM 엔터테인먼트
↑ VAV, 유럽 앵콜 투어 성료 사진=A TEAM 엔터테인먼트
[MBN스타 신미래 기자] 그룹 VAV가 유럽 앵콜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VAV는 지난 8일부터 20일까지 독일 에센을 시작으로 프랑스 파리, 이탈리아 밀라노,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스페인 마드리드, 체코 프라하, 독일 베를린, 헝가리 부다페스트 총 8개의 도시에서 ‘VAV 2018 MEET&LIVE IN EUROPE’(브이에이브이 2018 밋앤라이브 인 유럽)으로 약 5천 명의 현지 팬과 만났다.

이번 공연에서 VAV는 각 나라 7개의 언어로 유창하게 공연을 주도하는 가하면, 최근 발매한 크리스마스 싱글 ‘So In Love’(소 인 러브)부터 ‘Winter Breeze’(윈터 브리즈)의 여섯 명 버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Senorita’(세뇨리따), 리더 세인트반의 자작곡 ‘I’m Sorry’(아임 쏘리)까지 다양한 무대로 팬들을 열광하게 만들었다.

특히 VAV는 ‘소원을 말해봐’ 게임과 포토타임, 커버곡 히스토리, 에피소드 등 팬들과 함께할 수 있는 코너들로 소통을 놓치지 않았으며, 20일 헝가리 부다페스트 공연에선 로우를 위해 준비한 팬들의 생일 파티 이벤트가 진행돼 특별한 추억까지 남겼다.

마지막 공연에서 VAV는 “유럽

곳곳에 팬들이 이렇게 많은 줄 몰랐다. 무대에 설 수 있는 원동력인 팬들과 멤버들에게 감사하다”며 “다음 유럽 투어에선 더 멋있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기대해달라”고 팬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유럽 팬들의 큰 사랑으로 앵콜 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VAV는 내년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내가 죽였다"…아내 살해한 남성, 아버지 산소에서 자수
  • [단독] '나 홀로 사고' 음주 측정 거부한 경찰
  • 추미애 "어이없네" 발언 논란…야 "국회 권위 땅에 떨어져"
  • [픽뉴스] 동부지검 속전속결 + 정경심처럼 수사
  • 여야, 4차 추경안 전격 합의…통신비 2만 원은 선별 지원
  • 코로나19 확진자 사흘째 감소…"트윈데믹 통제 가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